'nikki'에 해당되는 글 11건

  1. 2014.01.29 1 Bus To Finsbury
  2. 2014.01.28 2 Baby I Love You
  3. 2014.01.28 3 Superstar
  4.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5. 2014.01.26 6 Birthday (2)
  6. 2014.01.22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7. 2014.01.19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8. 2014.01.16 10 Long Tall Sally
  9. 2014.01.16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4)
  10. 2014.01.08 12 Ring Ring Ring !
가사 1/06 NIKKI2014.01.29 00:36





1 Bus To Finsbury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Bus to Finsbury
핀스베리행 버스
ラガはいっつもロック・ステディー
라가(ragga)는 언제나 록 스테디
Good morning B&B
좋은 아침 B&B
朝(あさ)はいつものBBC
아침은 평소의 BBC

ソウル・サバイバー・フロム・キョウトシティ
소울 서바이버 프롬 교토 시티
London town, Take me out !
런던 타운, 날 데려가줘
I wanna be your rock steady yeah !!
너의 록 스테디가 되고 싶어

日(ひ)は暮(く)れない
날은 저물지 않네
チューブも僕(ぼく)もMinor delay
지하철도 나도 조금씩 늦네
Thank you Beatles !
고마워, 비틀즈
I’m trying to across the universe
나는 우주를 건너보려 해

産(う)まれるんだ 何(なに)も気(き)にしないよ
태어나는 거야 무엇도 신경쓰지 않아
はやるんだ
설레네
気持(きも)ちはいつもLondon calling
기분은 언제나 런던 콜링

Bus to Finsbury
핀스베리행 버스
今日(きょう)も雨(あめ)が降(ふ)ってる
오늘도 비가 내리네
Good morning. Who are you ?
좋은 아침, 넌 누구
Who who who ?
후 후 후

I’m a boy
나는
キョウトからやってきた ソウル・サバイバー !
교토에서 온 소울 서바이버

To make you exotic
널 이국적으로 만들기 위해
London town, Take me out !
런던 타운 날 데려가줘
I wanna be your rock steady yeah !!
너의 록 스테디가 되고 싶어


──────


-
이 앨범이 비틀즈The Beatles, 더 후The Who, 킹크스The Kinks 등의 1960년대 영국 록에 기반을 두고 만들어진 것이라는 사실은 유명하다. 이 앨범을 쿠루리 앨범 중 최고로 생각하시는 분들도 꽤 있으리라 생각된다. 이 노래는 이 앨범의 그런 방향성을 떠올리게 만들기도 하고, 자신들이 작업했던 런던의 풍경을 그리려 했던 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게 한다. 소울 서바이버란 롤링 스톤즈The Rolling Stones의 노래 <Soul Survivor>를 떠올리게 한다. 비틀즈에게 고마움을 표시하기도 하고, <Across the Universe>가 연급되기도 하며, 클래시The Clash의 유명한 앨범 제목이자 노래 제목인 London Calling도 등장. “Who Who Who”라는 부분은 더 후를 연상시키기 때문에 그냥 “후 후 후”라고 옮겼다. ^^; 사실 다들 아시는 부분일 것이라 생각하지만, 뭐라도 좀 써보고 싶은 마음에..ㅠㅠ 영어가 많이 섞여 있고, 그중에 어떤 의미로 썼는지 확실히 알기 어려운 단어들이 있어서.. 조금 부족한 번역이라는 점을 밝힌다. 영어를 그냥 알파벳으로 표기하는 방법도 있지만(참 애매하다, 이런 노래는..-_-;), 그래도 나름대로 번역을 하는 게 낫겠다는 생각에 부족하게나마 이렇게 올려봅니다.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Bus To Finsbury  (0) 2014.01.29
2 Baby I Love You  (0) 2014.01.28
3 Superstar  (0) 2014.01.28
4 雨上がり 비 갠 뒤  (0)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28 23:43





2 Baby I Love You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素直(すなお)になれると今(いま)すぐ笑(わら)うよ
솔직해질 수 있으면 지금 바로 웃을게
さよならいつかは笑顔(えがお)で会(あ)えるよ
잘 가, 언젠가는 웃는 얼굴로 만날 수 있겠지
いつもはにかんで気(き)にしてほしいよ
언제나 수줍어하며 마음 써주었으면 해

声(こえ)が聞(き)きたいな 名前(なまえ)を呼(よ)んでよ
목소리가 듣고 싶구나  이름을 불러줘
時間(じかん)が止(と)まってこのままがいいよ
시간이 멈추어 이대로가 좋아
いつもはにかんで気にしているけれど
언제나 수줍어하며 마음 쓰고 있지만

いつもごめんね
언제나 미안해
今日(きょう)もごめんね
오늘도 미안해
いつもごめんね
언제나 미안해

Baby I Love You

忘(わす)れないでいつの時(とき)も
잊지 말아줘 언제라도
東(ひがし)の空(そら) ひこうき雲(くも)
동쪽 하늘 비행기구름
追(お)えば 繋(つな)がるかな
따라가면 이어질까
こころ 見(み)えるかな
마음 보일까

Baby I Love You
Baby I Love You


──────


-
2005 10 26일에 발매된, 쿠루리의 17번째 싱글. 표지가 정말 귀엽다. :)

쿠루리의 싱글 중 오리콘차트에서 가장 높은 순위(4위)를 기록한 싱글이기도 하다.

(그건 그렇고 노래 제목이 워낙 흔한[?] 거라서 그런지 몰라도 엉뚱한 키워드로 들어오시는 분들이 꽤 많다. 여기는 일본 밴드 쿠루리의 노래에 대한 글입니다 ㅠ.ㅠ!)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Bus To Finsbury  (0) 2014.01.29
2 Baby I Love You  (0) 2014.01.28
3 Superstar  (0) 2014.01.28
4 雨上がり 비 갠 뒤  (0)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28 23:28





3 Superstar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スーパースターは待(ま)っている
슈퍼스타는 기다리고 있어
芝生(しばふ)の向(む)こうで呼(よん)んでいる 誰(だれ)もがリフレインに涙(なみだ)する
잔디밭 너머에서 부르고 있어  모두들 후렴구에 눈물 흘리네

心配性(しんぱいしょう)のヴィーナスも ネクラが自慢(じまん)の少年(しょうねん)も
걱정 많은 비너스도 어두운 성격이 자랑인 소년도
最後(さいご)はみんな見(み)つめ合(あ)い恋(こい)をする
마지막에는 모두 서로를 바라보며 사랑을 하네

今(いま)誰もがそんな風(ふう)になって 
지금 누구라도 그렇게 되어
忘(わす)れたこと思(おも)い出(だ)せるかな
잊었던 일 생각해낼 수 있을까

ありがとう僕(ぼく)も愛(あい)してる 残(のこ)り少(すく)ない夏(なつ)の日(ひ)も
고마워 나도 사랑해  얼마 남지 않은 여름날도
入道雲(にゅうどうぐも)がちぎれてさよならの合図(あいず)
소나기구름이 조각조각 흩어져서 작별인사의 신호

さりげない夏のいたずらが あなたの帽子(ぼうし)をさらってく
태연한 여름의 장난이 당신의 모자를 채가네
恋のかけらが宙(ちゅう)に舞(ま)う
사랑의 조각이 하늘에서 춤추네

今戻って抱(だ)きしめて僕に触(さわ)ってくれよ
지금 돌아와서 꼭 안고 나를 만져줘
忘れたこと思い出せるから
잊었던 일 생각해낼 수 있으니

誰もいない芝生で 全部(ぜんぶ)忘れてしまうよ
아무도 없는 잔디밭에서 모두 잊고 마네
何処(どこ)へ行(い)ってもいいよ
어디에 가더라도 괜찮아
さよならスーパースター
잘 가라, 슈퍼스타

目(め)に汗(あせ)が入(はい)ってしまった
눈에 땀이 들어가버렸어
心(こころ)に隙(すき)が出来(でき)ちまった 誰にも言(い)いたくない本音(ほんね)だよ
마음에 틈이 생겨버렸어 누구에게도 말하고 싶지 않은 진심이야

スーパースターは待っている
슈퍼스타는 기다리고 있어
芝生の向こうで呼んでいる
잔디밭 너머에서 부르고 있어 
誰もがリフレインに涙する
모두들 후렴구에 눈물 흘리네

今誰もがそんな風になって
지금 누구라도 그렇게 되어
忘れたこと思い出せるかな
잊었던 일 생각해낼 수 있을까


──────


-

2005 8 24일에 발매된, 쿠루리의 15번째 싱글.
“残り少ない夏の日 얼마 남지 않은 여름날”이라는 가사와도 딱 어울리는 시기에 발매되었다.
위키피디아에 따르면, 키시다 시게루는 “여름이 끝나가는 쓸쓸함을 나타낸 곡. 슈퍼스타가 누군지는 나도 모른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

心配性のヴィーナスも ネクラが自慢の少年も
걱정 많은 비너스도 어두운 성격이 자랑인 소년도
最後はみんな見つめ合い恋をする
마지막에는 모두 서로를 바라보며 사랑을 하네

내가 정말 아끼는 가사. 이 곡은 정말, 아주 많이 따뜻하다. 따뜻하고 향기로운 바람이 뺨을 간질이는 느낌이 든다. 어쩐지 좀더 힘낼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들고. 내가 가장 좋아하는 색인 초록빛의 노래. 그리고, 쿠루리는 나의 슈퍼스타. :)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Bus To Finsbury  (0) 2014.01.29
2 Baby I Love You  (0) 2014.01.28
3 Superstar  (0) 2014.01.28
4 雨上がり 비 갠 뒤  (0)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26 23:37





5 Tonight Is The Night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夜(よる)のとびら
밤의 문
僕(ぼく)はまだまだ 高(たか)いテンション
나는 아직 꽤 흥분된 상태
天気(てんき)予報(よほう)は晴(は)れ
날씨예보는 맑음

洗剤(せんざい)の匂(にお)い
세제 냄새
出(だ)しっ放(ぱな)しブラウス 濃紺(のうこん)の世界(せかい)
내놓은 채로 둔 블라우스  짙은 감색의 세계
石鹸(せっけん)の匂い
비누 냄새

Tonight is the night
Tonight is the night
独(ひと)りぼっち 楽(たの)しくて
외톨이 즐겁고
すぐ朝(あさ)が来(く)る
곧 아침이 오네

夢(ゆめ)見(み)がちな 終電(しゅうでん)後(ご)の世界
꿈 많은 마지막 열차 이후의 세계
会(あ)いにきて
만나러 와줘
まぶたに天使(てんし)がいるうちに
눈꺼풀에 천사가 있는 동안에

Tonight is the night
Tonight is the night
ここまで来(こ)れたら
여기까지 올 수 있다면
Tonight is the night
Tonight is the night
鼻歌(はなうた)も夜のメロディー
콧노래도 밤의 멜로디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3 Superstar  (0) 2014.01.28
4 雨上がり 비 갠 뒤  (0)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0) 2014.01.22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26 23:26





6 Birthday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僕(ぼく)の生(う)まれた日(ひ)は いつもいつもこんな
내가 태어난 날은 언제나 언제나 이렇게
日なたの若葉(わかば)薫(かお)る風(かぜ)に乗(の)って
볕 드는 곳의 어린 잎 향기 나는 바람을 타고서

いつかこんな風(ふう)にあなたの笑顔(えがお)につられて
언젠가 이렇게 당신의 웃는 얼굴에 이끌려
笑(わら)ったまま 次(つぎ)の雨(あめ)降(ふ)る土曜日(どようび)の朝(あさ)に
웃으며 다음번 비 내리는 토요일의 아침에
少(す)し濃(こ)いめの珈琲(コーヒー)たてたら
조금 진한 커피를 내리면

寝(ね)ぼけた夢(ゆめ)も君(きみ)の匂(にお)いになる
잠이 덜 깬 꿈도 너의 향기가 되네

僕の生まれた日は いつもいつもこんな
내가 태어난 날은 언제나 언제나 이렇게
日なたの若葉薫る風に乗って
볕 드는 곳의 어린 잎 향기 나는 바람을 타고서

君の生まれた日は ずっとずっと先(さき)の
네가 태어난 날은 아주아주 예전의
木枯(こが)らし吹(ふ)く毎日(まいにち)のふっと晴(は)れた日で
늦가을 찬바람 부는 나날 중 갑자기 맑아진 날

いつもどんな風にあなたは大人(おとな)になってく
언제나 어떻게 당신은 어른이 되어갈까
昨日(きのう)のことみたいに出会(であ)った日を忘(わす)れないで
어제의 일처럼 만났던 날을 잊지 말아줘
少し背丈(せたけ)が伸(の)びたみたいだ
조금 키가 자란 것 같아
目(め)を閉(と)じれば枯(か)れはが春(はる)を呼(よ)ぶ
눈을 감으면 마른 잎이 봄을 부르네
新(あたら)しい世界(せかい)を迎(むか)えることになる
새로운 세상을 맞게 되네

寝ぼけた夢も一(ひと)つの匂いになる
잠이 덜 깬 꿈도 하나의 향기가 되네


──────

* sora's note


-
20062 23일에 발매된 쿠루리의 14번째 싱글.



-

내가 참 많이 아끼는 노래다. 베스트앨범에서 이 노래를 처음 들었는데, 계속 들으며 이 노래의 키시다 상의 목소리가 참 따뜻하고 부드러워서 제일 좋다고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 코러스를 맡은 이노토모 상의 목소리는 정말 귀엽고 애교스러운데, 이런 스타일의 목소리는 참 키시다 상의 보컬과 잘 어울린다는 생각을 한다. 가사에 담긴 한 단어 한 단어가 모두 영롱하고 향기로우며, 싱그럽다. 


-

그러고 보면 나는 이번 달 초에 생일을 맞이했었다. 생일이 1월 초라서, 항상 새해의 시작과 함께 내 생일을 맞게 된다. 생일은 어떻게 보면 그냥 1365일 중 하루에 불과할지도 모르겠지만, 역시 나를 아껴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을 확인하고 그들에게 감사하게 되는 특별한 날이기도 하다. 그리고 지금도, 조금씩 어른이 되어가고 있으니까. 이런 노래와 함께라면 언제나 행복한 생일을 맞이할 수 있을 것 같다. :) 평범한 시간을 더욱 따뜻한 빛으로 채워주는 쿠루리의 음악. ♡


-

케이크에 얼굴을 묻고 있는 남자는 키시다 상이다..ㅎㅎ 옆에 사토 상의 모습이 쬐끔 보임. ^^


-

이 노래는 PV도 참 사랑스럽다. 맨 마지막에 조그마한 선물 상자를 받는 여자는 배우 이치카와 미카코市川実日子 상이라고 한다. 예전에 영화에서 보고 참 사랑스런 배우라고 생각했었는데. 이렇게 쿠루리의 뮤직비디오에도 나왔는지는 몰랐네. :)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4 雨上がり 비 갠 뒤  (0) 2014.01.26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0) 2014.01.22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22 01:30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お祭(まつ)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いかんともしがたい
어떻게도 할 수 없어
喜(よろこ)びの涙(なみだ)はもう
기쁨의 눈물은 이제
みんなぐしょぐしょで
모두 흠뻑 젖어서

胸(むね)は乾(かわ)かない夢(ゆめ)ひろげたままで
가슴은 마르지 않은 꿈 펼친 채로
さあ行(ゆ)くよ くたびれたまま踊(おど)るやつらと
자, 간다 피곤한 채로 춤추는 녀석들과
一杯(いっぱい)目(め)酌(く)み交(か)わす
한 잔째 술잔을 기울이네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全然(ぜんぜん)盛(も)り上(あ)がってない
전혀 분위기가 살지 않아
わっしょいわっしょいわっしょいわっしょいわー
이영차 이영차 이영차

今(いま)なら名前(なまえ)呼(よ)んでも気付(きづ)かないだろう
지금이라면 이름이 불려도 알지 못하겠지
僕(ぼく)がここで死(し)んでも分(わ)からないでしょう
내가 여기서 죽는대도 모르겠죠
祭りのあとなら
축제의 뒤라면

ああ今はいい感(かん)じでもなんでもないよ
아, 지금은 좋은 느낌도 뭣도 아니야
先生(せんせい)に叱(しか)られたこと忘(わす)れてないよ
선생님에게 혼났던 것 잊지 않고 있어
さあ行くよ くたびれたまま踊るやつらと
자, 간다 피곤한 채로 춤추는 녀석들과
一杯目酌み交わす
한 잔째 술잔을 기울이네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5 Tonight Is The Night  (0) 2014.01.26
6 Birthday  (2) 2014.01.26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0) 2014.01.22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10 Long Tall Sally  (0) 2014.01.1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19 00:21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ほったらかしたらもういない僕(ぼく)は
내버려두면 이제 없는 나는
掃除(そうじ)洗濯(せんたく)はもうやらないから
청소나 빨래는 이제 하지 않으니까
三人前(さんにんまえ)なら経験(けいけん)済(ず)みだよ
세 사람 역할이라면 모두 경험했어
これ以上(いじょう)くつがえさない
더 이상 뒤집어엎지 않아

そしてもうすぐ会(あ)いに行(ゆ)くよ
그리고 이제 곧 만나러 갈 거야
だから待(ま)ってていらいらせずに
그러니 기다려줘 조급해하지 말고
押(お)しの弱(よわ)さつっかえ棒(ぼう)みたいで  
미는 힘 약한 버팀목 같고
血管(けっかん)に詰(つ)まった石(いし)みたい
혈관에 막힌 돌 같네

コンパイルした古(ふる)いアルバムから
정리된 낡은 앨범에서
亡霊(ぼうれい)たちがどよめき始(はじ)めた
망령들이 웅성거리기 시작했네
帰(かえ)ってこい 窮屈(きゅうくつ)な宮殿(きゅうでん)
돌아와 비좁은 궁전
抜(ぬ)け出(だ)そう全部(ぜんぶ)捨(す)てたら
빠져나가자 전부 버린다면

それでどうしよう何(なに)も持(も)たずに
그래서 어쩌지 아무것도 가진 것 없이
裸(はだか)の王様(おうさま)どこへ行(ゆ)く
벌거벗은 임금님 어디로 가나
贅肉(ぜいにく)が邪魔(じゃま)して動(うご)けない
혹이 방해되어 움직일 수 없네
透(す)き通(とお)った未来(みらい)は何処(どこ)にある
훤히 보이는 미래는 어디에 있나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6 Birthday  (2) 2014.01.26
7 お祭りわっしょい 축제 이영차  (0) 2014.01.22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10 Long Tall Sally  (0) 2014.01.16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4) 2014.01.16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16 16:09





10 Long Tall Sally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恋(こい)のかけらは風(かぜ)に揺(ゆ)れ
사랑의 조각은 바람에 흔들리고
僕(ぼく)の心(こころ)はよじれたまんま
내 마음은 뒤틀린 채
女(おんな)の子(こ)には理解(りかい)不能(ふのう)
여자아이에게는 이해 불가능

さよなら全部(ぜんぶ)忘(わす)れて
잘 가라, 전부 잊어줘
下(くだ)り坂(ざか)をおりながら
내리막길을 내려가며
暑(あつ)い夏(なつ)の終(お)わりを知(し)る
뜨거운 여름의 끝을 깨닫네
寂(さび)しくないさ
외롭지 않아

のっぽのサリー行(い)かないで
키다리 샐리 가지 마
僕を置(お)いてきぼりにしないでよ
나를 두고 가버리지 마
女の子には理解不能
여자아이에게는 이해 불가능
僕が大人(おとな)になれば変(か)わるかな
내가 어른이 되면 바뀔까


──────


-
Long Tall Sally는 리틀 리처드의 노래 제목이기도 하고, 비틀즈도 그 노래를 커버했다. 물론 쿠루리의 노래와는 분위기가 많이 다르지만...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10 Long Tall Sally  (0) 2014.01.16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4) 2014.01.16
12 Ring Ring Ring !  (0) 2014.01.08
13 (It’s Only) R’n R Workshop!  (0) 2014.01.08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16 16:03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僕(ぼく)は虹色(にじいろ)の天使(てんし) 君(きみ)をさらってゆく
나는 무지갯빛의 천사 너를 채갈 거야
涙(なみだ)乾(かわ)いた頬(ほほ)には さよならの口(くち)づけを
눈물 마른 뺨에는 작별인사의 입맞춤을

雨(あめ)が止(や)んできた 飛(と)べない僕達(たち)は
비가 그치기 시작했다 날 수 없는 우리들은
同(おな)じとこぐるぐる
같은 곳 빙빙 맴도네

僕は虹色の天使 君をさらってゆく
나는 무지갯빛의 천사 너를 채갈 거야
涙乾いた頬には さよならの合図(あいず)を
눈물 마른 뺨에는 작별인사의 신호를

僕は錆色(さびいろ)の羽根(はね)を ちぎって飛べなくなるかな
나는 녹슨 빛의 날개를 뜯어내어 날 수 없게 될까
君の顔(かお)忘(わす)れちゃうよ
네 얼굴 잊어버리고 말 거야
今(いま)すぐ思(おも)い出(だ)すよ
지금 바로 생각해낼게

見(み)てごらんよ ここは青空(あおぞら)の墓場(はかば)さ
봐, 여기는 푸른 하늘의 묘지야
行(い)く宛(あ)てのない世界(せかい)
갈 목적지도 없는 세계

僕は虹色の天使 君をさらってゆく
나는 무지갯빛의 천사 너를 채갈 거야
涙乾いた頬には さよならの口づけを
눈물 마른 뺨에는 작별인사의 입맞춤을

僕は虹色の天使 君をさらってゆく
나는 무지갯빛의 천사 너를 채갈 거야
涙乾いた頬には さよならの合図を
눈물 마른 뺨에는 작별인사의 신호를


──────


-
NIKKI》에는 유난히 키시다 시게루 님의 목소리가 따뜻하게 들리는 노래가 많은 것 같다. 그리고 그중에서도 이 노래는 유독 그런 느낌이 더하다. 정말 따뜻하고 예쁜 노래이지만, 한편으로는 조금의 애틋함도 느껴지는 노래. 어쩌면 그래서 더 예쁜 것일지도 모른다.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10 Long Tall Sally  (0) 2014.01.16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4) 2014.01.16
12 Ring Ring Ring !  (0) 2014.01.08
13 (It’s Only) R’n R Workshop!  (0) 2014.01.08
Posted by aros
가사 1/06 NIKKI2014.01.08 23:28





12 Ring Ring Ring !


作詞, 作曲 岸田繁

(작사, 작곡 키시다 시게루)



いつもなら 気(き)にしない 
여느 때라면 신경 쓰지 않아
僕(ぼく)は退屈(たいくつ)でしょうがない
나는 지루해서 못 견디겠어
ビルの隙間(すきま)っ風(かぜ)
빌딩 사이로 부는 바람
明日(あした)も雨(あめ)降(ふ)りりりりん
내일도 비 내리네 ri ri ring

チャリキ乗(の)って走(はし)ってずぶ濡(ぬ)れになって
자전거 타고 달리며 흠뻑 젖고
びしょびしょいうよ川(かわ)の音(おと)
줄줄 흐르는 강물 소리
さみしがったってしょがないけど 
외로워해도 어쩔 수 없지만
魚(さかな)とあいづち いい男(おとこ)
물고기와 맞장구 좋은 남자

なんにもないな使(つか)い道(みち)
아무 데도 쓸모가 없구나
明日も雨降りりりりん
내일도 비 내리네 ri ri ring
シャンプー泡立(あわだ)つりりんりん
샴푸 거품 나네 ri ri ring
僕は内緒(ないしょ)で旅立(たびだ)つ
나는 몰래 여행을 떠나네

あぁ

りんりんりん りーんりんりん
ring ring ring ring ring ring
いつかは僕もここを去(さ)る
언젠가는 나도 이곳을 떠날 거야
りんりんりん りーんりんりん
ring ring ring ring ring ring
さみしい気持(きも)ちの答(こた)えだよ
쓸쓸한 기분의 대답이야


──────


-
난 정말 이 노래가 정말 정말 정말!!!!!!! 좋다. 음 -_-; 이 노래는 현재로서는, 내가 <東京> 다음으로 좋아하는 노래이다. 사실 아주 좋아하는 밴드의 경우는 어떤 노래를 더 좋아한다고 순위를 매기는 것도 참 어려운 일이긴 한데, 아무튼 그만큼 정말정말정말....... 많이 아끼는 노래이다. 그런데 <東京> 같은 경우에는 그 노래의 분위기, 정서, 풍경, 가사 같은 것들도 큰 역할을 하는 반면 이 노래는 정말 음악적인 요소만으로 좋아하는 게 아닌가 싶다. 일단 가사가 무엇을 이야기하려 하는 것인지 잘 모르겠으므로. ㅎㅎ 너무나 사랑스럽고 완벽한 로큰롤이다. 노래가 짧은 편이라서 더더욱 한번 듣기 시작하면 무한반복해서 듣게 되는 노래이기도 하다.




'가사 1 > 06 NIKKI' 카테고리의 다른 글

8 冬の亡霊 겨울의 망령  (0) 2014.01.19
9 赤い電車 빨간 전차  (0) 2014.01.16
10 Long Tall Sally  (0) 2014.01.16
11 虹色の天使 무지갯빛의 천사  (4) 2014.01.16
12 Ring Ring Ring !  (0) 2014.01.08
13 (It’s Only) R’n R Workshop!  (0) 2014.01.08
Posted by aros